오랜만에 학교에서 할 일이 있어 학교를 찾았습니다. 아침에 간간히 내리던 눈발이 휘날리기 시작하더니 꽤 많은 눈이 내리네요. 눈이 오면 왜 이렇게 기분이 좋은지 모르겠습니다. 이제 눈을 좋아할 나이는 한참 지난 것 같은데 이상하게도 눈을 보고 있으면 묘한 기분이 듭니다.


'일상 > 잡담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이면지로 간단하게 메모장 만들기  (2) 2011.01.09
눈이 많이 오네요.  (0) 2011.01.09
맛있는 순대국 : 한국외대 앞  (3) 2010.12.30
무한경쟁이 싫다.  (0) 2010.12.07